“평화 나비가 돼 꿈의 날갯짓 자유롭게 펼치시길”

입력시간 : 2019-02-01 11:13:33 , 최종수정 : 2019-02-01 11:13:33, ipecnews 기자

이석문 제주특별자치도교육감은 131() 오후 제주시청 어울림마당에 마련된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김복동 할머니의 시민분향소를 찾아 분향한 뒤 “‘평화 나비가 돼 못다 이룬 꿈의 날갯짓을 자유롭게 펼치길 바란다고 기원했다.

 

이석문 교육감은 분향을 마치고 김복동 할머니를 추모한다평화와 인권을 향한 불굴의 용기와 당당한 발걸음은 어둠과 침묵의 역사를 깨운 시대의 빛이었다고 말했다.

 

 이 교육감은 온 생애를 다해 아이들이 함께 걸어갈 따뜻한 정의의 길을 놓았다할머니의 숨결을 느끼면서 평화와 인권으로 하나되는 나라, 사람의 가치가 따뜻하게 숲을 이루는 나라를 충실히 실현하겠다고 강조했다.

  이어 그리웠던 고향 땅에서 편히 쉬기를 바란다며 영면을 기원했다.

 


Copyrights ⓒ 출판교육문화 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ipecnews기자 뉴스보기
댓글 0개 (1/1 페이지)
댓글등록- 개인정보를 유출하는 글의 게시를 삼가주세요.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