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서동도서관 ‘보태니컬 아트’ 프로그램 운영

입력시간 : 2019-03-12 08:59:20 , 최종수정 : 2019-03-12 08:59:20, ipecnews 기자

부산광역시립서동도서관(관장 김영미)은 문화체육관광부 산하 재단인 한국도서관문화진흥원에서 주관하는 ‘도서관․박물관․미술관 1관 1단’ 사업에 공모해 선정되었다고 11일 밝혔다.

 문화체육관광부는 지역주민들의 문화예술 활동을 위해 도서관․박물관․미술관에서 만든 우수한 문화예술 동호회 활동을 지원해오고 있다. 서동도서관은 ‘그림 그리는 사람들-보태니컬 아트’를 구성해 응모했다.

보태니컬 아트(Botanical Art)는 식물의 의미를 가진 보태니컬과 아트 용어가 결합된 말로서, 식물의 특징을 그림으로 그려내는 것을 말한다.

 이 프로그램은 오는 4월 4일부터 11월 8일까지 매주 금요일 오후 7시부터 2시간 동안 그림에 관심이 있는 지역주민 15명을 대상으로 진행한다.

강의와 함께 개인작품 활동 시간도 제공한다. 9월과 11월에는 작품 전시회도 갖는다.


김영미 관장은 “이 프로그램을 통해 지역의 문화, 예술 동아리가 좀 더 활성화될 수 있을 것으로 생각한다”라고 말했다.         

Copyrights ⓒ 출판교육문화 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ipecnews기자 뉴스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