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성, 교육장이 찾아가는 인권감수성교육 실시

입력시간 : 2019-03-14 10:18:06 , 최종수정 : 2019-03-14 10:18:06, ipecnews 기자

고성교육지원청(교육장 권우식)은 고성초등학교, 고성중학교 학생 50명을 대상으로 13일, 22일 2일간‘3.15의거 59주년 기념 교육장이 찾아가는 민주, 인권교육’을 실시한다.

이번 교육은 국가인권위원회의 자료를 바탕으로 재구성하여 ‘인권감수성이란 무엇인가’라는 주제로 인권, 차이와 차별, 권리와 의무, 학생인권, 학교생활 속 인권 찾아보기 등으로 구성하여 학생들이 생활의 장에서 경험하고 체득한 사례 기반 학생중심활동으로 진행한다.

3.15의거는 자유를 향한 외침, 참다운 민주주의를 향한 갈망, 정의 실현을 위하여 함께 한 목소리로 외친 우리나라 민주화의 역사로 이를 기념하여 교육장이 학교로 찾아가는 인권감수성 교육을 실시하게 되었다. 나의 인권감수성 드러내기, 달라요 & 틀려요, 차이를 차별할 수 없어요, 우리학교의 휴대 전화 사용 범위와 바람직한 대안 이야기나누기, 학교생활 속 인권 찾아보기 등 생활 속에서 마주하는 실천중심의 사례들로 학생들의 참여가 돋보이는 교육이었다. 또한 인권감수성교육을 체험할 수 있는 교육활동으로 학생들은 학생자치활동, 학교생활규정 만들기, 존중하고 소통하는 문화 만들기 등을 꼽았다. 인권감수성은 민주시민의 중요한 역량으로 학교에서 가정에서 사회에서 학생과 학부모와 교사가 함께 관심을 가져야 할 중요한 덕목이다.

교육에 참가한 고성초등학교 5학년 학생은 “올해가 3.1운동과 임시정부수립 100주년이 되는 해로 인권감수성이 무엇인지 알게 되어 소중한 시간이었다.”고 말했다.

권우식 교육장은 “참으로 오랜만에 학생들과 함께 수업을 해 보니 어렵기도 하고 참 행복하기도 하다.”며 “모든 학교교육공동체가 서로 소통하고 존중하는 인권친화적인 학교문화가 하루빨리 뿌리내리기를 소망한다.”고 말했다.

Copyrights ⓒ 출판교육문화 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ipecnews기자 뉴스보기
댓글 0개 (1/1 페이지)
댓글등록- 개인정보를 유출하는 글의 게시를 삼가주세요.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