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교육연구원, 행복한 배움의 시작 ‘빛고을독서마라톤’ 운영!

입력시간 : 2019-04-05 10:26:35 , 최종수정 : 2019-04-05 10:26:35, ipecnews 기자

광주시교육청 직속기관인 광주광역시교육연구정보원(원장 이상채)이 지속적인 범시민 독서운동으로 책 읽는 공동체 문화 형성을 위해 45일부터 14회 빛고을독서마라톤을 시작한다.

 

 

운영기간은 45일부터 115일까지 7개월간이며 참가 대상은 광주지역 관내 초··고에 재학 중인 학생, 학부모, 일반 시민이다.

 

 

운영 종목은 거북이구간(3km), 악어코스(5km), 토끼코스(10km), 타조코스(15km), 사자코스(21,097km), 호랑이코스(31,646km), 월계관코스(42,195km)로 총 7구간이며 독서일지 누적 기록에 따라 최종 완주 구간이 결정된다. 완주한 참여자에겐 독서일지량에 따른 완주증이 수여되며, 학교별 계획에 따라 학생생활기록부에도 기록할 수 있다.

 

 

참가 신청은 참여 희망자가 빛고을독서마라톤 홈페이지(http://bookmarathon.gen.go.kr)에서 회원 가입 후 가능하며 데스크탑 PC뿐만 아니라 스마트폰이나 테블릿 PC에서도 자유롭게 독서 일지 작성이 가능하다.

 

 

빛고을독서마라톤은 2006년도에 광주광역시교육청에서 범시민 독서운동의 일환으로 처음 시작했으며 작년에 이어 2019년에도 광주교육연구정보원에서 주최·주관한다. 매해 7만여 명이 참여하는 빛고을독서마라톤은 14년간 대장정의 레이스를 이어오면서 광주 지역 대표 독서행사로 자리 잡았다. 또한 제주, 전주, 경기도 등 여러 공공 도서관에서 벤치마킹해 전국적인 독서행사로 이어지고 있다.

 

 

교육연구정보원 이상채 원장은 빛고을독서마라톤은 독서습관을 위해 책 읽는 환경을 조성해주는 플랫폼으로, 모두를 위한 행복한 배움이 독서로 시작되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Copyrights ⓒ 출판교육문화 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ipecnews기자 뉴스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