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월 도서관, 인문학 꽃이 피다

입력시간 : 2019-05-28 11:57:25 , 최종수정 : 2019-05-28 11:57:25, ipecnews 기자

서울시교육청(교육감 조희연) 소속 도서관 및 평생학습관에서는 6월에서울시 교육협력사업 ‘도서관대학’, 7년째 운영 중인 서울시교육청도서관 고유 인문학브랜드 ‘고인돌’ 등 생애주기별로 대상을 차별화한 맞춤형 인문학강좌가 진행될 예정이다.

 

  도서관대학은 기관의 특성화 자료 및 기존 운영 강좌와 연결한 심화 강좌 등을 운영하여 특화된 인문학 강좌를 제공하며, ‘고인돌’은 관내 중·고등학교를 대상으로 인문학강좌를 지원하여 인문학적 사고를 통한 미래형 인재를 육성할 수 있도록 돕는 데 목적이 있다.

 

  각 기관별로 성인을 대상으로 진행되는 인문학 강좌는 강남도서관 ‘함께 읽는 노자 도덕경’(6.18~) 강서도서관 ‘4차 산업혁명과 미래직업’(6.20./27.) 개포도서관 ‘5개의 질문으로 알아보는 고려의 역사(6.3.~) 고덕평생학습관 ‘다시 보는 한국의 독립운동’(6월 매주 수) 등이 있으며, 어린이․청소년을 대상으로 진행되는 인문학 강좌는 남산도서관 ‘청소년을 위한 시 쓰기’(6.1.) 린이도서관 ‘What? 진화하는 생물’(6.8.~)  강동도서관 ‘마음을 훔치는 설득과 협상의 기술’(6.3./10.) 개포도서관 ‘살면서 갖고 싶은 세 가지’(6.12.) 고척도서관 ‘나와라, 소설탐정단’(5.31.) 등이 22개 기관에서 관내 중고등학교를 대상으로 운영된다.

 

  기타 도서관별 특색 있는 행사로 서울시내 초․중․고 학생 800명이 참가하는 남산도서관 ‘제14회 남산백일장’(6.6.)과 매년 4천명 이상이 참여하는 노원평생학습관 ‘제10회 노원평생학습한마당’(6.11.~ 6.15.)이  운영된다.

 

  독서문화행사 접수는 평생학습포털 에버러닝(everlearning.sen.go.kr)에서 신청할 수 있으며 해당 도서관 홈페이지를 통해 안내받을 수 있다.

 

  서울시교육청은 다양한 인문학 강좌와 특색 있는 독서문화프로그램을 시민들에게 제공함으로 인문정신의 확산과 독서문화 가치구현을 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다.

Copyrights ⓒ 출판교육문화 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ipecnews기자 뉴스보기
댓글 0개 (1/1 페이지)
댓글등록- 개인정보를 유출하는 글의 게시를 삼가주세요.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