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비전2030 첫 번째 의제, 개인의 문화권리 확대 논의

10. 4. 예술가의집에서 ‘제1차 문화비전2030 더하기 포럼’ 개최

입력시간 : 2019-10-04 10:07:54 , 최종수정 : 2019-10-04 10:07:54, ipecnews 기자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박양우, 이하 문체부)는 한국문화관광연구원(원장 김대관, 이하 문광연)과 함께 2019104() 오후 2시부터 5시까지 서울 대학로 예술가의집에서 개인의 문화권리 확대를 주제로 1차 문화비전2030 더하기 포럼을 개최한다.

 

이번 포럼은 문체부와 새문화정책준비단이 작년에 발표한 사람이 있는 문화문화비전2030(이하 문화비전2030)’을 지속적으로 공론화하고 심화·발전시키기 위한 창의적 방안을 마련하기 위해 논의하는 장이다.

 

문화비전2030’은 자율성, 다양성, 창의성을 3대 가치로 하여 개인의 자율성 보장, 공동체의 다양성 실현, 사회의 창의성 확산을 3대 방향으로 정하고, 9가지 정책의제와 이를 실현하기 위한 세부사업들을 담고 있다.

     

1차 포럼에서는 문체부 김용삼 제1차관의 인사말을 시작으로 문화비전2030의 첫 번째 의제인 개인의 문화권리 확대 대해 다양한 의견을 나눈다.  한국삶의질학회 회장인 한준 교수(연세대학교)삶의 질과 문화권,  한국문화경제학회 부회장인 서우석 교수(서울시립대)국민의 삶을 디자인하는 여가정책을 주제로 발표한다 새문화정책준비단 단장을 지냈던 이동연 교수(한국예술종합학교)는 학계 및 학회·정부 관계자 등, 지정토론자 5*과 함께 다양한 관점으로 토의를 진행한다.

  

 

문체부 김용삼 제1차관은 문화를 통해 사람의 가치를 지키고, 문화의 역할을 확대해 나가기 위해 앞으로도 다양한 분야의 학계·현장 전문가들과 함께 머리를 맞대고 자유롭게 토론할 수 있도록 하겠다.”라고 밝혔다.


Copyrights ⓒ 출판교육문화 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ipecnews기자 뉴스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