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찰과 명상으로 한국의 문화를 느껴요”

입력시간 : 2019-11-08 09:42:10 , 최종수정 : 2019-11-08 09:42:10, ipecnews 기자

경상남도교육청(교육감 박종훈)은 6~7일 합천 해인사에서 원어민영어보조교사 33명을 대상으로 한국 문화의 독자성과 우수성을 이해하고 체험하는 한국문화체험 연수를 실시했다.

이 연수는 교육경력 1년 이상의 원어민영어보조교사 중 학교현장에서 영어공교육 활성화를 위해 노력한 원어민교사를 대상으로 2017년부터 매년 해 오고 있다.

일상에서 벗어나서 자신의 내면과 마주하며 세상 모든 사물에 대한 존경을 경험하는 템플스테이와 한국 문화의 저변에 흐르는 정신문화를 느낄 수 있는 다도(茶道) 체험으로 원어민교사들의 만족도가 높았다.

경남교육청은 원어민영어보조교사를 대상으로 연 2회의 영어과 협력수업 역량 강화를 위한 전문성 연수와 한국 문화체험 연수를 실시하여 수업전문가뿐만 아니라 미래의 문화사절 역할을 담당할 수 있도록 다양한 체험 기회를 제공해 나갈 방침이다.

Copyrights ⓒ 출판교육문화 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ipecnews기자 뉴스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