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교육청, 고등학생 교육급여 지원금 대폭 인상

고등학생, 지난해 29만원에서 42만2천2백원으로 45% 인상

입력시간 : 2020-02-12 09:51:51 , 최종수정 : 2020-02-12 09:51:51, ipecnews 기자

경북교육청(교육감 임종식)은 저소득가구의 고등학생에게 지원되는 교육급여 지원금(부교재비, 학용품비)을 지난해 29만 원에서 올해 4222백 원으로 45%인상됐다고 12일 밝혔다.

 

지금까지 중학생과 고등학생의 교육급여 지원금은 동일했으나 고등학생이 부교재비 구입에 사용되는 비용이 중학생보다 1.6배 이상 소요되는 현실을 감안해 개선됐다.

 

교육급여는 저소득층 가구 초··고 학생을 대상으로 부교재비, 학용품비, 교과서대금과 수업료를 지원하는 사업으로 초등학생은 부교재비와 학용품비로 206천 원, 중학생 295천 원, 고등학생은 4222백 원을 지원하며 고등학생은 교과서대금과 수업료를 추가 지원한다.

  

임종식 교육감은 교육급여 대상 학생들이 신청 방법이나 시기를 놓쳐 지원에서 소외되는 일이 없도록 다양한 홍보를 통해 지원을 강화하고, 모두에게 희망을 주는 교육복지 실현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Copyrights ⓒ 출판교육문화 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ipecnews기자 뉴스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