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석웅 전남교육감, 등교수업 이틀째 고3교실 격려

영암고 방문 방역상황 등 점검 … “입시 준비에 최선” 당부

ipecnews 기자

작성 2020.05.22 09:57 수정 2020.05.22 09:57

장석웅 전라남도교육감이 21 등교수업 이틀째를 맞은 전남 고3교실을 방문해 코로나19 방역상황을 점검하고, 입시준비에 여념이 없는 학생과 교직원들을 격려했다.

 

장석웅 교육감은 이날 오후 영암군 영암읍 소재 영암고등학교(교장 김영식)를 찾아 고3 학생들의 등교수업 이틀째 진행 및 코로나19 방역 상황을 점검했다.

 

장 교육감은 이날 김영식 교장으로부터 영암고 3학년 78명의 등교 상황과 학생 밀집도 및 접촉을 최소화 대책, 교육과정 운영방안 등에 대해 설명을 듣고 학생 안전과 입시지도에 만전을 기해줄 것을 당부했다.

 

특히, 이날 전국연합학력평가에 응시한 고3 학생들에게 코로나19라는 예기치 못한 변수로 인해 많은 어려움이 있겠지만 남은 기간 입시 준비에 최선을 다해 소기의 성과를 거두기 바란다.”고 격려했다.

 

교사들에게는 우리 전남은 공교육 비중이 어느 지역보다 높은 만큼 개학연기, 온라인개학에 따른 학습결손을 보완하는 데 각별한 노력을 기울여 줄 것.”을 주문했다. 이어, “저도 우리 전남 아이들이 입시에서 손해를 보지 않도록 시·도교육감협의회 차원에서 다각적인 대책을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Copyrights ⓒ 출판교육문화 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ipecnews기자 뉴스보기
s0839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