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교육청, 점심식사와 함께 브라운 백미팅 열어

교육정책네트워크-도교육청 공동 주관,‘빅데이터 3법과 교육데이터 활용’토론

ipecnews 기자

작성 2020.06.01 10:01 수정 2020.06.01 10:01

 

경상남도교육청(교육감 박종훈)29일 점심시간을 활용하여 빅데이터 3법 개정에 따른 교육데이터 활용에 대한 정보를 공유하는 브라운 백 미팅을 열었다.

 

브라운 백 미팅은 점심시간을 활용해 지식이나 정보를 편안하게 공유하는 상향식 회의 방식으로, 샌드위치나 햄버거를 조그만 갈색 종이봉투(Brown bag)에 넣어 주는 것에서 유래했다.

 

교육정책네트워크와 도교육청이 공동 주관한 미팅은 점심시간에 도시락을 먹으며 데이터 3법 개정에 따른 교육데이터 활용 방안에 대한 강사의 기조발제와 참석자의 토론으로 진행되었다.

 

기조 강연을 맡은 정광훈 한국교육학술정보원 빅데이터분석부장은 개인정보 보호와 관련 산업 발전이 조화될 수 있도록 개인정보 보호 관련 법령을 체계적으로 정비했다며 법률 개정의 이유를 설명했다. 정 부장은 도교육청은 위기 학생 인지, 교육복지, 교육 수요 예측, 지역교육 환경조성, 학생의 건강/안전 영역, 교원복지, 업무경감, 진로교육, 학력향상, 교육재정 등의 분야에서 데이터 분석이 가능하다고 제안하였다.

 

미팅 참석자는 교육빅데이터의 활용으로 교육활동에 상당한 업무경감과 효율적인 정책추진이 가능할 것이라는 희망과 함께, 정보활용 동의제나 개인정보 자기결정권 도입 등 개인정보 보안정책도 강화되었으면 한다는 소감을 말했다.

 


Copyrights ⓒ 출판교육문화 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ipecnews기자 뉴스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