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교육청, 와! 같은 책을 읽고서도 이렇게 다양한 생각을 할 수 있구나!

2020 찾아가는 중학교 성장과 나눔 독서토론 프로그램 운영

ipecnews 기자

작성 2020.06.17 09:27 수정 2020.06.17 09:27

제주특별자치도교육청(교육감 이석문)은 지난 611부터 11월 말까지 도내 읍면지역 중학교 1학년을 대상으로‘2020 찾아가는 중학교 성장과 나눔 독서토론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2020 찾아가는 중학교 성장과 나눔 독서토론 프로그램운영의 목적은 학생들에게는 좋은 책 선정 방법, 통합적 책 읽기의 경험을 통해 자신을 성찰하고 타인을 이해하는 인문학적 소양을 키우는 성장의 기회를 제공하고, 교사들에게는 프로그램 운영의 실제를 공유함으로써 학생의 성장을 지원하는 독서 수업 역량 강화에 있다.

 

 2020 찾아가는 중학교 성장과 나눔 독서토론 프로그램운영은 도교육청에서 위촉한 독서토론 전문가로 이루어진 <독서교육중점지원단>이 희망 학교, 해당 학급을 직접 방문하여 과정별 2~3교시 블록수업으로 진행된다.

 

 독서토론 프로그램운영의 첫 단계인 <책 읽기의 매력>은 프로그램의 기초 과정으로, 직접 책 읽는 경험을 안내한다. 1교시의 책탐험 활동친구들과 함께 책의 첫인상 나누기, 앞뒤 표지 살펴보고 질문 만들어 나누기, 책날개에서 작가 탐색 후 질문 만들어 나누기로 이루어진다. 1교시 말미와 2교시 중반까지 책을 읽고 책을 읽은 후의 느낌과 생각을 정리한다. 2교시 후반, 3교시에는 소감을 나누며 주제 토론으로까지 이어진다. 이 프로그램은 <책 읽기의 매력> 단계를 3차시 시행한 후에 2단계 <확장의 매력>, 3단계 <융합의 매력>으로 이어지도록 구성되어 있다.

 

 지난 611 고산중, 612 함덕중 1학년을 대상으로 2020 찾아가는 중학교 성장과 나눔 독서토론 프로그램운영이 시작되었다. 개학이 늦어져서 수업이 어색하고 마스크를 써야 하는 환경이 불편했지만, 시간이 지날수록 학생 참여 정도와 깊이가 향상되었다. 그것의 핵심은 <독서교육중점지원단>의 독서토론 전문가가 학생 각자의 느낌과 생각을 전적으로 수용해 주는 것, 학생의 발표 내용과 연계한 심화된 질문을 하는 것이다. 이는 학생들의 자존감 향상과 사고의 확장을 이끄는 마중물 역할을 한다.

 

 고산중과 함덕중 학생들은 공통적으로 친구들과 같은 책을 읽고 생각을 나누는 시간을 가지면서 친구들의 다양한 생각, 창의적 생각을 엿볼 수 있어서 새로웠다, “단순히 책을 읽는 것이 아니라, 책을 통해 새로운 나를, 친구의 또 다른 모습을 발견하게 되는 것이 신기했고 친구들이 다르게 보였다.”는 반응을 나타냈다.

 한편, 올해 처음 시작된‘2020 찾아가는 중학교 성장과 나눔 독서토론 프로그램지원은 참여 학생과 현장 교사의 만족도 평가를 통해 향후 더욱 많은 학교로 확대 시행을 검토하게 되며, 9월에성장과 나눔 독서토론교육 역량 강화 교원 연수에서 독서 기반 융합수업의 실제를 공유할 계획이다.


Copyrights ⓒ 출판교육문화 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ipecnews기자 뉴스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