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스포츠 관중 제한적 입장 허용

관중 규모 및 경기 일시 등 세부 계획 내주 확정

ipecnews 기자

작성 2020.06.29 08:12 수정 2020.06.29 08:12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박양우, 이하 문체부)628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의 거리두기 단계별 기준 및 실행방안발표에 따라 야구·축구 등 프로스포츠의 제한적 관중 입장이 허용된다고 밝혔다.

 

프로스포츠의 경우 현재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개막 이후 무관중 경기를 계속 이어왔다.

 

 

문체부는 방역 당국과 협의를 거쳐 관중 허용 규모 및 경기 일시 등 부계획을 내주 확정하고, 경기장에서 코로나19 확산 사례가 발생하지 않도록 프로스포츠 단체들과 함께 관중 입장에 따른 철저한 방역계획을 수립·점검할 계획이다.


Copyrights ⓒ 출판교육문화 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금지 ipecnews기자 뉴스보기